해양경찰청, 신규 중형헬기 '흰수리' 명명
상태바
해양경찰청, 신규 중형헬기 '흰수리' 명명
  • 문종권 기자
  • 승인 2020.01.09 09:4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[사진=해양경찰청]
[사진=해양경찰청]

[미디어인천신문 문종권 기자] 해양경찰청이 신형 중형헬기 2대 애칭을 흰수리(White Eagle)로 명명했다.

9일 해경청에 따르면 해양경찰청의 상징인 흰꼬리 수리의 줄임말로, 해양경찰 고유의 상징성을 내포하고 있다.

최대 순항속도 276㎞로, 최대 항속거리 685㎞, 최대 3.7시간까지 임무를 수행할 수 있으며, 최대 16명까지 탑승이 가능하다.

200개 표적을 자동추적 할 수 있는 레이더와 고성능 전기광학 적외선 카메라, 외부 인양장치(호이스트) 등이 장착돼 있다.

흰수리는 지난해 12월 24일 제주해양경찰청 제주항공대와 동해해양경찰청 강릉항공대에 각각 배치됐다.

해양경찰청은 흰수리 2대를 포함 현재까지 비행기 6대, 헬기 20대 총 26대 항공기를 보유하게 됐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