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남, 'U-20 월드컵 준우승' 주역 최준 6개월 임대 영입
상태바
경남, 'U-20 월드컵 준우승' 주역 최준 6개월 임대 영입
  • 미디어인천신문 온라인뉴스팀
  • 승인 2020.06.24 17:1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경남FC에 임대 이적한 최준(경남FC 제공) 


경남FC가 2019 국제축구연맹(FIFA) U-20 월드컵 준우승 주역이었던 울산 현대의 최준(21)을 6개월 임대 영입했다고 24일 밝혔다.

최준은 지난해 폴란드에서 열린 U-20 월드컵에서 주전 왼쪽 측면 수비수로 활약, 준우승을 차지하는데 큰 힘을 보탰다. 특히 에콰도르와 준결승에서는 결승골을 터뜨려 사상 첫 결승 진출을 이끌었다.

울산 현대고를 졸업한 최준은 연세대 2학년때 울산에 우선지명으로 뽑혀 올 시즌 프로 무대에 나섰다. 하지만 최준은 8라운드까지 단 1경기도 출전하지 못했다.

경남 관계자는 "주전 측면 수비수로 활약한 우주성이 상무에 입대하면서 수비 보강이 필요했다"고 설명했다.

최준은 "남은 경기 최선을 다해서 팀에 보탬이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. 경남이 이루고자 하는 목표에 다가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.

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최준은 선수단에 합류, 설기현 감독의 전술에 녹아들기 위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