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번환자 접촉 중국여성 추가 확진…총 감염자 28명으로 늘어
상태바
3번환자 접촉 중국여성 추가 확진…총 감염자 28명으로 늘어
  • 미디어인천신문 온라인뉴스팀
  • 승인 2020.02.11 10:17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
[미디어인천신문 온라인뉴스팀] 11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우한폐렴)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국내 감염자 수는 총 28명으로 늘었다.

이 날 확진 판정을 받은 28번째 환자는 30세 중국인 여성으로 3번째 환자(54·남)의 지인이다. 접촉자로서 자가격리 중 검사를 받아 '양성'을 확인했다. 현재 고양시 명지병원에 격리돼 있다.

3번 환자는 중국 우한국제패션센터 한국관(THE PLACE) 근무자로서 1월20일 입국한 뒤 26일 확진판정을 받았다. 3번 환자와 1월22일 압구정로 '한일관'에서 함께 식사한 6번 환자(56·남)가 감염된 바 있다.

이후 6번 환자로부터 부인(10번 환자), 아들(11번 환자)이 감염됐고, 명륜교회 지인인 21번 환자도 감염됐다. 11번 환자는 10일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했다.

이날 현재 총 확진자는 28명이고, 이중 4명이 완쾌돼 퇴원했고 나머지 24명이 격리 치료중이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