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평어장 어린꽃게 100만 마리 방류 "어업인 소득증대 기대"
상태바
연평어장 어린꽃게 100만 마리 방류 "어업인 소득증대 기대"
  • 문종권 기자
  • 승인 2019.06.11 10:2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[사진=미디어인천신문 DB]
[사진=미디어인천신문 DB]

 [미디어인천신문 문종권 기자] 인천 연평어장에 어린꽃게 100만 마리가 방류됐다.

11일 인천 수산자원연구소는 서해안 꽃게 자원 회복을 위해 연평 어촌계장 등 지역 어업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체 생산한 1~1.5㎝ 크기 어린꽃게를 방류했다.

꽃게 주 조업장소는 서해안으로 꽃게조업기간은 3~6월과 9~11월로 인천은 지난해 4,067t 소득을 올렸다. 이는 전국 꽃게 36%에 해당된다.

 수산자원연구소는 2003년부터 2018년까지 인천 앞바다에 2,345만 마리 어린꽃게를 방류했으며, 연평어장에는 2016년부터 2017년까지 204만 마리를 방류했다.

시 관계자는 “지속적인 방류사업을 통해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예정”이라며 “7월중에는 대청해역에 어린 꽃게 100만 마리를 방류할 예정”이라고 밝혔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